진주시, 복원한 중영(中營)서 ‘진주성 수성군 되어보기’ 개최

- 중영 골든벨·호패 만들기·전통무관복·전통놀이 체험 등 진행 -

김대성 전문기자 승인 2024.03.31 11:20 의견 0

진주시는 지난 24일 진주성 내 복원된 건물인 ‘중영(中營)’에서 ‘진주성 수성군 되어보기’ 행사를 개최했다.

이날 ‘진주성 수성군 되어보기’는 광대들의 환영무대, 중영 골든벨, 호패 만들기, 전통 무관복 의상체험 순으로 진행되었다.

행사 참여자들은 무과 향시를 보는 응시생이 되어 중영에 관한 OX 퀴즈를 통해 중영의 역사와 문화적 의미를 알아보고, 과거 신분증 역할을 하던 호패 만들기 체험에 이어 전통무관복을 입고 중영 현판 아래에서 사진 촬영의 시간을 가지며 행사는 마무리되었다.

이날 행사장에서는 호패 만들기 체험에 참가하지 못한 방문객들을 위한 죽방울 놀이, 투호 던지기 등 전통놀이 체험, 격구 체험, 타고 체험 등 다양한 체험거리와 볼거리, 이벤트 등이 제공되었다.

진주성 수성군 되어보기 행사는 이날 첫 행사를 시작으로 오는 11월까지 총 10회, 60분씩 운영된다. 참가 신청은 진주성 방문객 누구나 가능하나 호패 만들기 체험은 OX 퀴즈를 통해 선발된 15명 내외에 한하여 진행된다.

진주시 관계자는 “복원된 중영의 병영적 가치에 대해 배우고 다양한 체험을 통해 진주성에서 의미 있는 추억을 쌓는 좋은 시간이 됐기를 바란다”며 “앞으로도 시민들과 관광객들의 많은 참여를 바란다”고 말했다.

ICPSCⓒ?All Rights Reserved